포토뉴스

양균의 원장 '2019 전주시민의 장' 수상
김남윤(글쓴이) | 2019-06-07(날짜) | 230(조회수)







‘제 61회 전주시민의 날’ 및 ‘한국의 꽃심 전주 선포 3주년’ 기념행사가 7일 김승수 전주시장과 국회의원, 도·시의원 등 주요내빈과 기관·단체장, 전주정신정립위원과 일반시민 등 2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에서 열렸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전주시의 명예와 자긍심을 드높이고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한 시민들에게 주어지는 전주시민의 장 수상자 6명과 모범시민상 5명에게 시상식도 개최되었다.

우리 법인의 양균의 원장은 전주첨단벤처단지 조성으로 기업성장 및 일자리 창출의 중심으로 성장하는데 기여하였고, 팔복동 일대에 혁신인프라를 구축하여 전주시 기계산업 및 탄소 등 부품소재 산업의 큰 축으로 변화시킨 공적을 인정받아 '노동·산업장'을 수상하였다. 노동·산업장은 생산성을 높이고 수출 등 지방산업개발과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현저한 자에게 수여된다.

전주시민의 자긍심이 담긴 전주시민의 장은 효열장, 교육장, 문화장, 노동·산업장, 공익장, 체육장 총 6개 분야로 각 부문별 1명을 선발하며, 지역사회 여러 분야에서 지역발전을 위해 남다른 노력과 열정을 쏟아 온 사람에 수여되는 상으로 전주시민으로 받을 수 있는 가장 영광스러운 상이라 할 수 있다.

*일시 :2019.06.07.(금) / 10:00

*장소 :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