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2019 전주시민의 장 수상자 선정
전북일보(게재지) | 2019-05-27(날짜) | 1785(조회수)
     


☞ 2019 전주시민의 장 수상자 선정(Click)

... 각 부문별 수상자는 효열장의 이상희씨(53·여), 교육장의 김윤경씨(60·여), 문화장의 강정열씨(68), 노동산업장의 양균의씨(67), 공익장의 소순갑씨(78), 체육장의 이병하씨(68)이다. 효열장을 받은 이상희씨는 뇌출혈로 거동이 불편한 남편을 간호하고, 시부모가 세상을 떠나기 전까지 극진히 봉양했다. 교육장의 김윤경씨는 전주교육지원청 교육지원국장으로 재직하며 학생들의 인성교육과 학력신장에 헌신해 왔다. 노동산업장에는 ㈔캠틱종합기술원을 총괄·운영하며 중소벤처기업 지원 및 일자리 창출에 힘쓴 양균의씨가 선정됐다. 공익장의 소순갑씨는 효문화 실천을 독려하고 효실천 우수학교 지정, 전북 효지도사교육원 개설 등에 앞장섰다. 문화장의 강정열씨는 가야금산조 및 병창 보유자로 전주대사습놀이 장원, 전국국악대제전 대통령상에 빛나는 국악인이다. 체육장을 받은 이병하씨는 전북태권도협회 전무이사, 전주시통합체육회 이사, 전주태권도협회 회장 등을 지냈다. 전주시민의 장 수상자는 관련 예우 규정에 따라 시에서 주관하는 주요 행사에 귀빈으로 초청되며 시에서 관리하는 공원과 체육시설, 주차장 등의 공공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본문 내용 중)...